상영프로그램

HOME   >   상영프로그램   >   특별기획

특별기획

SPECIAL SCREENING

  • 파랑새
    홍기선, 이효인, 이정하 | 1986 | Fiction | Color | DCP | 37min (E)
    시놉시스
    하루하루 힘겹게 농사를 지어도 나아지지 않는 살림 형편으로 힘겨운 농부 부부는 중학교 다니는 아들의 등록금 마련하기도 어렵다. 게다가 막내 딸 병숙이는 아파서 학교도 가지 못하는데, 병원에 가볼 엄두도 못 내고 있다. 병원비를 마련해보려고 아버지는 대출을 알아보지만 그것도 여의치 않다. 겨우 마련한 병원비로 병원을 찾는데, 병숙은 오랫동안 방치한 복막염으로 수술을 해야 한다. 돈이 없어 수술 다음날 억지로 퇴원..
  • 수리세
    홍기선 | 1984 | Documentary | Color | DCP | 32min (E)
    시놉시스
    전남 구례에서 있었던 농민들의 수세현물납부 투쟁을 영화화. 제작진은 투쟁 현장에 가서 그곳 농민들의 인터뷰와 사건의 재현 등을 통해 사건을 재구성하여 다큐멘터리로 제작했다.
  • 가슴에 돋는 칼로 슬픔을 자르고
    홍기선 | 1992 | Fiction | Color | 35mm | 98min
    시놉시스
    배 일자리를 구하기 위해 목포에 온 재호는 악덕소개업자의 마수에 걸려 현대판 노예선이라 불리는 새우잡이배를 타게 된다. 그 배에는 15세의 가출 소년, 나이든 천씨, 원양어선을 타고 왔다가 속아서 온 길재, 그리고 전과자 수배를 받고 있는 정복춘이 타고 있었다. 망망대해 청령호에서 고된 생활중 길재가 탈출을 시도하지만 실패하고, 이때 배에는 푼수같은 청년 달수가 끌려온다. 또한 재호는 동력선을 빼앗아 탈출을 시도하..
  • 끝없는 싸움 - 에바다
    박종필 | 1999 | Documentary | Color | MOV | 47min 36sec (K)
    시놉시스
    96년 어린 농아생들의 싸움으로 시작된 에바다 투쟁. 대통령이 해결을 약속했지만 정치권의 비리로 해결은 점점 멀어가고 구재단측의 폭력과 사주로 농아원생들의 정신은 점점 더 황폐화되어간다.
  • 장애인 이동권 투쟁 보고서 – 버스를 타자!
    박종필 | 2002 | Documentary | Color | MOV | 57min 39sec (K)
    시놉시스
    [장애인이동권연대]는 2001년 오이도역 장애인 추락 참사를 계기로 대중교통과 장애인의 이동에 관한 업무를 관장하는 관련부처에 장애인 이동권 확보에 대한 계획수립을 요구하지만 관련부처는 서로 책임을 떠넘기고 장애인무료셔틀버스 등 오히려 장애인을 사회에서 격리시키는 전시행정만을 일삼는다.
  • 거리에서
    박종필 | 2007 | Documentary | Color | MOV | 86min 20sec (K)
    시놉시스
    마냥 이러고 살 수는 없잖아요. 지금은 춥고 좀 있으면 겨울이 닥쳐오잖아요. 그러면 진짜 그땐 환장하는 거예요. 오갈 데 없죠. 잘 데 없죠. 밥이야 어디서 한두 끼 얻어먹는다고 하지만 사는 게 아니라 지옥이야, 지옥! 사회에서 나를 왜 내밀었는지 모르겠다고, 답답해 진짜! 그나저나 오랜만입니다. 작년에도 그랬는데 올해는 안 그래야지 했는데, 어떻게 또 선생님을 뵈니까 마음이 서글프네요. 좋은 꼴로 보여줘야 되는데 이..
  • 내일부터 우리는
    윤성호 | 2017 | Fiction | Color | MOV | 109min 40sec (E)
    시놉시스
    케이블 사상 최고 시청률을 낸 드라마 '내일부터 우리는' 출연진들이 마드리드로 포상휴가를 떠나는 날, 드라마를 통해 무명 신인에서 국민 여동생으로 급부상한 '유진'을 태워보내며 뿌듯해하는 소속사 식구들. 그러나 비행기 이륙 직전 한 스태프가 올린 사진에 '유진'의 국내 입지가 흔들릴 이슈가 담겨 있었으니...
  • 아이돌 권한대행
    윤성호, 박현진 | 2017 | Fiction | Color | MOV | 119min 50sec (E)
    시놉시스
    아이돌로 오해받은 취준생들이 지자체장이 초청한 아프리카 가봉 손님들 앞에서 쇼를 하게 된다. 2박3일 동안 청춘드라마의 온갖 클리셰들을 전력 경유해보지만 딱히 기적은 일어나지 않는다.

1